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Microbial Institute for Fermentation Industry

알림마당

한국형유용균주산업화기반구축

SJFI 새로운 발효의 탄생 리던

보도자료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 글조회
    제목 아미코스메틱,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과 업무협약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01-06
    첨부파일


    화장품 전문기업 ㈜아미코스메틱(대표 이경록)이 15일 (재)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과 토종천연자원 신규 화장품 소재 개발에 대한 상호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MOU 체결을 통해 양사는 발효기술 연구 프로젝트의 공동 수행 및 R&D 인적자원의 상호 교육, 정보 교류, 시설과 장비의 상호 이용 등이 가능하게 되었다. 또한 아미코스메틱의 발효 기술에 대한 연구 경험과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의 토종미생물 관련 원천기술이 어우러져 양사에서 진행 중인 발효 연구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되었다.
     
    그동안 아미코스메틱은 발효기술 연구개발을 통해 화장품 내 유효성분의 함량이 증가하거나 피부에 더 잘 흡수되는 형태로 변화시키는 연구를 진행해왔다. 그 결과 미생물이나 아위버섯균사체 등을 이용한 영지버섯, 하수오, 현미, 녹차 등의 성분들을 발효하여 미백, 주름 개선, 항산화 등 각 소재 본연의 기능을 더욱 증가시킨 연구 결과를 특허로 등록하였으며 이를 활용한 기능성 화장품을 출시하여 좋은 성과를 거두었다.

    최근에는 제주 지사에서 해양 세균이나 용암 해수를 이용한 발효 기술 연구와 스피루리나와 같은 해양조류 등 발효 기술과 소재의 다양화와 관련된 발효기술 연구에 대해 집중하고 있다. 따라서 향토 기능성 식품, 미생물 사료, 양조 식품, 미생물 비료, 이너뷰티제품 등 국책사업을 진행하며 다방면의 미생물 연구에 집중하고 있는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과의 MOU 협약을 통해 양사 모두가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는 중요한 기회가 될 것으로 보여진다.

    아미코스메틱 연구개발팀은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과의 MOU 협약을 통해 아미코스메틱에서 확보한 제주 천연 자원과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의 토종미생물을 결합한 발효 연구를 통해 좋은 화장품 소재를 개발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발효미생물산업진흥원과의 융합 연구로 다양한 결과를 도출하고 이를 바탕으로 더 나은 제품을 개발할 수 있는 계기로 삼아 2020년까지 아시아 TOP 10에 진입할 수 있도록 연구에 매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아미코스메틱은 기업 소유 R&D 센터를 통해 자체적으로 다양한 특허 성분 개발과 글로벌 특허 인증을 진행하고 있으며 서울국제발명대전, 대한민국 발명대전 수상을 통해 보유특허 기술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또한 또 왓슨스(watsons), 벨크(Belk), 로스(ROSS), 메이시(Macy’s), 얼반 아웃피터즈(Urban Outfitter), 컬러믹스 등 국내외 6천여개의 글로벌 매장에 진입하여 공격적으로 브랜드 확장을 전개하고 있다.

    현재 아미코스메틱은 중국위생허가(CFDA) 128건, 유럽화장품(CPNP) 171건, 미국식품의약국(FDA) 239건, 국제화장품원료집(ICID) 67건, 특허 출원/등록 128건, 상표 출원/등록 431건, 디자인 등록/수상 87건을 보유하고 있다.

    유통데일리 김영수 객원기자 kys@yutongdaily.com 

    이미지파일목록